사회/문화
중부해경청, 해양주권수호 현장점검 나서..,
김병로 중부해경청장 ‘서해 경계 미획정 해역 항공순찰 및 설 연휴 대비태세 확립 당부’
기사입력: 2021/02/05 [15:03]  최종편집: ⓒ ebreaknews.com
박상도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김병로 중부해경청장이 5일 관할해역의 경비활동 실태를 점검하고, 설 연휴를 대비하여 해상 안전관리를 강화하기 위한 항공순찰에 나섰다.(사진제공:중부지방해양경찰청)     © 박상도 기자

(브레이크뉴스인천 박상도 기자)  중부지방해양경찰청 김병로 청장이 5일 서해 경계 미획정 해역을 포함한 관할해역의 경비활동 실태를 점검하고, 설 연휴를 대비하여 해상 안전관리를 강화하기 위한 항공순찰에 나섰다.


중부지방해양경찰청 관할해역은 북방한계선(NLL)과 맞닿아 있으며, 한ㆍ중 잠정조치수역과 서해 특정해역을 포함하고 있어, 연안국 간 이해관계가 상충하는 등 치안수요가 많고 안보적으로도 민감한 해역이다.


이번 현장점검은 대한민국의 해양주권수호 의지를 다시 한번 굳건히 다지는 한편, 여객선, 유ㆍ도선 등 해상교통량이 증가하는 설 연휴를 대비하여 안전관리 대비태세를 확립하는 계기가 됐다.


또한, 높은 파도 속에서 해상경비 활동을 하고 있는 경비함정에 격려의 메시지와 함께 철저한 임무수행을 당부했다.


김병로 중부해경청장은 “우리 국민이 안전하고 풍요롭게 바다를 누릴 수 있도록 긴장을 늦추지 않고 해양주권수호와 안전관리 활동에 최선을 다 할 것이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의 글를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전문〉이다.【The following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The Central Coast Guard, conduct on-site inspection to protect maritime sovereignty..,
Kim Byung-ro, head of the Central Coast Guard, “Ask to establish a preparedness for the New Year holidays and air patrol in undefined sea areas on the west sea boundary”
-Reporter Park Sang-do, Break News Incheon


Commissioner Kim Byeong-ro of the Central Regional Maritime Police Agency conducted an air patrol to reinforce maritime safety management in preparation for the Lunar New Year holidays, inspecting the status of security activities in the jurisdiction of waters including undefined sea areas on the west sea boundary.


The area under the jurisdiction of the Central Maritime Police Agency is adjacent to the Northern Limit Line (NLL), and includes Korea-China provisional zones and specific sea areas in the West Sea, where there is a lot of demand for security, such as conflicting interests between coastal countries, and is also a security sensitive area. to be.


This on-site inspection served as an opportunity to reinforce Korea's will to protect maritime sovereignty and to establish safety management preparedness in preparation for the Lunar New Year holiday, when the volume of maritime traffic such as passenger ships and oil and ferry increases.


In addition, he requested a thorough mission with a message of encouragement to the patrol ships that are engaged in maritime security activities in high waves.


"We will do our best to protect maritime sovereignty and safety management activities without slowing down tension so that our people can enjoy the sea safely and abundantly."

ⓒ ebreak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중부지방해양경찰청,중부해경청, 김병로 중부해경청장, 해양주권수호,한ㆍ중 잠정조치수역, 서해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