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문화
인천본부세관, 해상특송화물 이용 중국산 농산물 분산 반입 적발
기사입력: 2021/06/10 [13:02]  최종편집: ⓒ ebreaknews.com
박상도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인천본부세관, 도용된 외국인 명의로 국내 불법 반입한 중국산 농산물     © 박상도 기자

(브레이크뉴스인천 박상도 기자) 인천본부세관이 인천항과 평택항으로 반입되는 해상특송화물을 통해 농산물을 반입하면서, 여러 명의 외국인 명의를 도용하여 소량의 자가소비용 물품으로 가장하는 방법으로, 작년 12월부터 올해 3월까지 중국산 농산물‧식품 12.4톤(시가 1억6천만원 상당)을 부정하게 감면 받아 수입한 농산물유통업자 2명을 적발했다.


인천본부세관은 이들 중 부정 감면 받은 세액이 1억여원에 달하는 A씨를 검찰에 불구속 고발했다.
   

이들은 농산물 판매를 목적으로 위챗을 통해 일시에 주문하여 반입한 물품임에도, 중국의 공급자에게 제공 받은 외국인 명의와 허위의 수취주소‧전화번호를 이용하여 수십명의 개인에게 배송되는 특송화물인 것처럼 분산 반입했다.


이후, 반입된 농산물이 자가소비용 물품으로 수입 통관이 완료되고, 국내 배송이 시작되면 물품의 최종 배송단계를 담당하는 수취 주소지의 지역 택배기사에게 연락해 일괄 수령하는 방법으로 세관 감시망을 벗어나려는 치밀함을 보였다.


인천본부세관은 코로나19로 인해 보따리상의 출입이 중단된 후, 해상특송화물을 통한 자가소비용 농산물의 반입이 증가함에 따라, 보따리상을 통해 반입되던 농산물이 해상특송화물로 반입되는 것으로 보고 특송화물 반입 정보를 분석하여 분산 반입 의심 정황을 포착했다.


인천본부세관은 분산 반입으로 의심되는 화물의 국내 운송 경로를 추적하고 CCTV 영상 분석 등을 통해, 실제 물품의 수취인을 특정한 뒤 압수수색 등을 통해 증거를 확보하여 범죄 전모를 밝혀냈다.

 

인천본부세관은 “앞으로 유사한 수법의 불법행위 발생에 대비하여 해상특송화물로 반입되는 농산물 등에 대한 우범성 분석을 한층 강화하고, 검사비율을 상향할 계획이다”고 밝혔다.


아울러,“자가소비용으로 가장하여 수입되는 판매용 농산물은 관세를 부정하게 감면 받을 뿐만 아니라, 식품의 안전성을 담보하기 어려운 만큼 불법 행위 근절을 위한 국민들의 적극적인 제보”를 당부했다.


아래는 위의 글를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전문〉이다.[The following is the English translation of the above text by Google Translate.]


Incheon Headquarters Customs Detected Dispersed Import of Chinese Agricultural Products Using Special Sea Freight
-Break News Incheon Reporter Park Sang-do


This is a method by which Incheon Headquarters Customs imports agricultural products through special sea freight brought into Incheon Port and Pyeongtaek Port, impersonating several foreigners and disguising them as small amounts of goods for self-consumption. From December last year to March this year, Two distributors of agricultural products were found to have illegally reduced or exempted 12.4 tons of food (equivalent to 160 million won in market price).


Incheon Headquarters Customs filed a complaint without detention to the prosecution against Mr.
   

Even though these items were ordered and brought in at once through WeChat for the purpose of selling agricultural products, they were distributed as if they were express shipments delivered to dozens of individuals using a foreign name and a false recipient address and phone number provided by a Chinese supplier. .


After that, when import customs clearance is completed and domestic delivery of the imported agricultural products is completed as goods for self-consumption, the local courier in charge of the final delivery stage of the goods is contacted to receive them in bulk. showed


Incheon Headquarters Customs reported that the agricultural products that were brought in through the packers were brought in as special express cargoes as the import of agricultural products for self-consumption through sea express cargo increased after entry and exit of the package was suspended due to Corona 19. By analyzing the import information, we caught the suspicious circumstances of distributed import.


The Incheon Headquarters Customs tracked the domestic transportation route of the cargo suspected of being distributed, identified the recipient of the actual goods through CCTV video analysis, etc., and then secured evidence through search and seizure, etc., to uncover the full spectrum of the crime.

 

Incheon Headquarters Customs said, "In preparation for the occurrence of illegal acts with similar methods, we plan to further strengthen the analysis of the felony of agricultural products brought in as express cargo and raise the inspection rate."


In addition, he urged “agricultural products for sale imported under the guise of self-consumption, which are not only illegally exempted from customs duties, but also actively report from the public for the eradication of illegal activities as it is difficult to guarantee the safety of food.”

ⓒ ebreak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천본부세관,인천세관,해상특송화물 중국산 농산물 분산 반입,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