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지 보고]아일랜드 더블리니아
기사입력: 2021/06/11 [08:59]  최종편집: ⓒ ebreaknews.com
줄리 칼럼니스트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코로나에도 쉬지 않았던 직업이라면 당연히

의사, 간호사, 청소부, 택시 운전사, 공사 노동자들이다.

더욱이 신종 배달이 인기를 끌고 자전거, 자동차 배달하는 사람이 늘고 있다.

나같은 전문 직종의 사람도 6개월 이상 아무 일도 못하고 있었다.

자영업자는 모두 문을 아직도 완전하게 열지 못하고 있으며

레스토랑은 외부만 가능하여 모두 노천에 테이블이 나와 있다.

이러한 와중에 많은 갤러리도 서서히 문을 열었다.

더블리니아는 아일랜드 더블린에 있는 역사적인 레크리에이션

(또는 살아있는 역사) 박물관이자 방문객 명소로,

도시의 바이킹과 중세 역사에 초점을 맞추고 있다.

더블리니아는 시노드 홀로 알려진

더블린의 그리스도 교회 성당의 일부에 위치해 있다.

더블리니아에선 역사적인 재연을 특징으로 하며,

배우들이 바이킹과 중세 더블린인(전체 의상을 입고)의

역할을 하며 방문객들이 참여하도록 장려한다.

바이킹과 중세 시대의 건물 (집 등)과 거리 장면의 레크리에이션이 있다.
전시회는 1993년에 개장했으며 2010년에 2백만 달러의 비용으로 재개발되었다.

2010년부터 현재까지 박물관은 연간 125,000명 이상의 방문객을 유치하고 있다.

Dublinia is a historical recreation (or living history) museum

and visitor attraction in Dublin, Ireland, focusing

on the Viking and Medieval history of the city.

Dublinia is located in a part of Dublin's

Christ Church Cathedral, known as the Synod hall.

Dublinia features historical reenactment, with actors playing

the roles of Vikings and Medieval Dubliners (in full costume)

and encourages visitors to join in. It has recreations of Viking

and Medieval era buildings (houses, etc) and street scenes.
The exhibition was opened in 1993, and was redeveloped

in 2010 at a cost of €2 million. As of 2010, the museum

was attracting over 125,000 visitors per annum

ダブリニアはアイルランドのダブリンにある?史的な

レクリエ?ション(または生活史)博物館と訪問者のアトラクションで、

市?のバイキングと中世の?史に焦点を?てています。

ダブリニアは、ダブリンのキリスト??大聖堂の一部にあり、

???場として知られています。

ダブリニアは?史的な再現を特?とし、

俳優はバイキングと中世のダブリナ?の役割を果たしています

(フルコスチュ?ムで)。,バイキングと中世の時代の建物(家など)と

通りのシ?ンのレクリエ?ションがあります。
この展??は1993年に開館し、2010年に2百万ユ?ロの費用で

再開?されました。,2010年現在、

博物館は年間125,000人以上の訪問者を集めていました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
ⓒ ebreak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