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행정
인천시, ‘화이트바이오산업’육성전략 관련 공모사업 연이어 선정
산업부 ‘플라스틱 대체물질 소부장 지원센터’최종 선종, 국토교통과학기술진흥원 ‘탄소중립도시형 생분해성 플라스틱 자원화 플랜트 실증 연구’기획과제 선정
기사입력: 2021/06/17 [12:08]  최종편집: ⓒ ebreaknews.com
박상도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인천시,‘화이트바이오산업 육성전략’관련 정부 공모사업     © 박상도 기자

(브레이크뉴스인천 박상도 기자) 인천시가  지난 4월 9일 발표한 ‘화이트바이오산업 육성전략’과 관련한 정부 공모사업에 연이어 선정됐다.


우선, 산업통상자원부의 ‘플라스틱 대체물질 소재부품장비산업 지원센터 구축사업’수행기관으로 최종 선정됐다고 밝혔다.


산업통상자원부‘산업혁신기반구축사업’은 산학연이 공동 활용할 수 있는 핵심 산업 기술 분야의 시설·장비 조성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플라스틱 대체물질 소재부품장비산업 지원센터’는 2025년까지 총사업비 150억(국비 70억, 인천시 15억, 민자 65억)이 투입되어 인천대학교 부지에 구축된다.


참여기관으로는 한국건설생활환경시험연구원(KCL), 인천대, 한국석유화학협회, 한국플라스틱산업협동조합이 협력한다.


인천시는 다양한 환경(토양, 해양, 수계, 혐기환경)에서의 생분해도 평가, 분해 산물의 생태독성평가, 플라스틱 온실가스 저감 확인 위한 바이오매스 함량평가 등 시험평가 인프라와 생분해성 플라스틱의 생산-폐기-재자원화 등 전주기적 선순환 생태계를 조성하기 위한 바이오 폐기물 실증시설, 석유계 생분해성 원료 개발 지원을 위한 파일럿을 구축할 예정이다.


또한, 생분해 및 바이오매스 분야에 대해 센터에서 발행한 성적서가 해외에서 인정될 수 있도록 글로벌 인증기관인 TUV 라인란드(DIN CERTCO 인증)와 업무협약을 통해 수출기업을 지원할 예정이다.


인천시는 향후 생분해성 플라스틱에 대해 DIN CERTCO 인증체계를 바탕으로 TUV 라인란드, 한국바이오플라스틱협회, 한국건설생활환경시험연구원 등과 ‘인천형 인증제도’를 개발·운영할 계획이며, 산업부와 공동으로 민간인증체계를 구축해 보급·확산을 추진할 예정이다.


또한, 표준개발 지원, 국내외 컨퍼런스 개최와 인력양성 및 시제품 제작 지원 등을 통해 화이트바이오 산업분야 기업 경쟁력 강화 및 사업화 촉진을 위한 지원체계를 고도화한다.


생분해성 플라스틱은 주로 빨대, 컵, 트레이, 용기, 봉투 등 Food contact 제품에 주로 사용되고 있으나, 현재 대부분 소각되고 있는 실정이다.


생분해성 플라스틱은 국내에서 연간(18년) 2.3만 톤이 소비된 것으로 추정되고 있으나, 25년 이후에는 연간 10만 톤 이상 소비되어 생분해성 폐플라스틱이 사회문제로 부각될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두 번째로, 국토교통과학기술진흥원‘탄소중립도시형 생분해성 플라스틱 자원화 플랜트 실증 연구’기획과제가 선정됐다.


인천시에서는 플라스틱 사회문제 해결, 온실가스 저감과 탄소중립 대응을 위해 생분해성 플라스틱의 비소각 비매립 방식의 대규모 친환경 처리시스템을 구축할 예정이다.


기반구축 사업을 통해 파일럿 단계의 소규모 실증을 추진하고, 후속으로 탄소중립도시형 생분해성 플라스틱 자원화 플랜트 실증 연구를 위해 올해부터 국토교통교통과학기술진흥원의 기획연구와 연계한다.

 

생분해성 폐플라스틱 대량 수거 위한 시범단지(스타디움, 대형마트, 멀티컴플렉스, 캠퍼스, 주유소 등) 자원순환 모델 설계와 일간 1톤 이상 처리규모의 바이오폐기물(생분해성 폐플라스틱 + 음식물) 처리시설 구축 및 유용자원화(온실가스 무배출 에너지 자립 실증모델) 시설 구축을 통한 비소각, 비매립 탄소순환 경제모델을 설계할 예정이며, 23년부터는 본격적으로 실행할 계획이다.


박남춘 시장은 “인천시 화이트바이오산업 육성과 플라스틱 사회문제를 동시에 해결하기 위해 다양한 신규 사업을 지속적으로 발굴 추진해 국가 탄소 중립사회 실현에 기여하고 환경특별시 인천의 비전 달성을 위해 더욱 노력해 나갈 것이다”고 밝혔다.


아래는 위의 글를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전문〉이다.[The following is the English translation of the above text by Google Translate.]


Incheon City, Selected as a Contest Project Related to the ‘White Bio Industry’ Promotion Strategy

The Ministry of Industry’s ‘Plastic Substitute Substance Manager Support Center’ is the final ship type, and the Ministry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 Science and Technology Promotion Agency’s ‘Carbon-neutral city type biodegradable plastic resource conversion plant empirical research’ planning task selection
-Break News Incheon Reporter Park Sang-do


Incheon City has been selected one after another in a government public contest related to the 'White Bio Industry Promotion Strategy' announced on April 9th.


First of all, the Ministry of Trade, Industry and Energy announced that it was finally selected as an organization for the ‘Plastic Substitute Material Material Parts Equipment Industry Support Center Construction Project’.


The Ministry of Trade, Industry and Energy’s ‘Industrial Innovation Infrastructure Project’ is a project that supports the creation of facilities and equipment in key industrial technology fields that can be jointly used by industry, academia, and research institutes.


The ‘Plastic Substitute Material, Parts and Equipment Industry Support Center’ will be built on the site of Incheon National University with a total project cost of 15 billion won (7 billion won from the government, 1.5 billion won from Incheon City, and 6.5 billion won from private investment) by 2025.


As participating institutions, the Korea Construction Living Environment Testing Laboratory (KCL), Incheon University, Korea Petrochemical Association, and Korea Plastics Industry Cooperative will cooperate.


Incheon City has a test and evaluation infrastructure such as biodegradability evaluation in various environments (soil, marine, water system, anaerobic environment), ecotoxicity evaluation of decomposition products, and biomass content evaluation to confirm plastic greenhouse gas reduction, and production-disposal- of biodegradable plastics. A bio-waste demonstration facility to create a virtuous cycle ecosystem for the entire cycle, such as recycling of resources, and a pilot to support the development of petroleum-based biodegradable raw materials are planned.


In addition, we plan to support exporting companies through business agreements with TUV Rheinland (DIN CERTCO certification), a global certification body, so that the report issued by the center in the field of biodegradation and biomass can be recognized abroad.


Based on the DIN CERTCO certification system for biodegradable plastics in the future, Incheon City plans to develop and operate an 'Incheon-type certification system' with TUV Rheinland, Korea Bioplastics Association, and Korea Construction Living Environment Testing Institute. We plan to establish a certification system to promote distribution and dissemination.


In addition, the support system for strengthening the competitiveness of companies in the white bio industry and promoting commercialization will be enhanced by supporting standards development, holding domestic and international conferences, nurturing human resources and supporting production of prototypes.


Biodegradable plastics are mainly used for food contact products such as straws, cups, trays, containers, and bags, but most of them are currently incinerated.


It is estimated that 230,000 tons of biodegradable plastics were consumed annually (in 2018) in Korea, but after 25 years, more than 100,000 tons of biodegradable plastics are consumed annually, and biodegradable waste plastics are expected to be highlighted as a social problem.


Second, the planning task of ‘Carbon-neutral city-type biodegradable plastic resource conversion plant empirical research’ was selected by the Ministry of Land, Infrastructure, Transport and Tourism.


Incheon City is planning to build a large-scale eco-friendly treatment system for non-incineration and non-landfilling of biodegradable plastics to solve social problems of plastics, reduce greenhouse gas and respond to carbon neutrality.


The small-scale demonstration of the pilot stage will be promoted through the infrastructure construction project, and then, it will be linked with the planning research of the Institute of Land, Infrastructure, Transport and Transport Science and Technology from this year for the demonstration study of the carbon-neutral city type biodegradable plastic resource conversion plant.

 

Design of a resource circulation model for pilot complexes (stadiums, large marts, multi-complexes, campuses, gas stations, etc.) for mass collection of biodegradable waste plastics and construction and utilization of biowaste (biodegradable waste plastics + food) treatment facilities with a capacity of 1 ton or more per day We plan to design a non-incineration and non-landfill carbon cycle economic model through the establishment of a resource conversion (Greenhouse gas emission-free energy self-reliance demonstration model) facility, and plan to implement it in earnest from 23rd.


Mayor Park Nam-chun said, “We will continue to discover and promote various new businesses to foster the white bio industry in Incheon and solve the plastic social problem at the same time, contributing to the realization of a national carbon-neutral society and making further efforts to achieve the vision of Incheon as a special environment city.”

 

ⓒ ebreak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천시,화이트바이오산업, 육성전략 공모사업,박남춘 시장,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