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행정
최춘식 의원,“광주 붕괴건물 구조안전점검표 없는데 철거 허가됐다”
기사입력: 2021/06/17 [12:19]  최종편집: ⓒ ebreaknews.com
박상도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국회 국민의힘 최춘식 의원(경기 포천시·가평군, 행정안전위원회)     © 박상도 기자

(브레이크뉴스인천 박상도 기자) 국회 국민의힘 최춘식 의원(경기 포천시·가평군, 행정안전위원회)은 광주시 동구청이 붕괴건물의 철거 허가 심사 당시 해체(철거)계획서에 첨부하게 되어 있는 ‘구조안전계획 안전점검표’가 누락되어 있었는데도 불구하고 철거를 허가했다고 밝혔다.


국회 행정안전위원회 소속 최춘식 의원이 광주시의 자료를 조사·확인한 결과, 사업자인 재개발정비사업조합 측이 건축물관리법령에 따라 해체 허가 신청을 할 때에 ‘해체계획서’상 첨부하게 되어 있는 ‘안전점검표’를 허가권자인 동구청에 제출했어야 하지만 누락한 것으로 드러났다.


동구청은 안전점검표가 누락된 해체계획서를 검토한 후 최종적으로 철거를 허가했다.

 
국토교통부의 「건축물 해체계획서의 작성 및 감리업무 등에 관한 기준」에 따르면, 해체계획서상의 내용에는 ‘해체 대상건축물의 개요’와 ‘작용하중’, ‘해체순서별 안전성 검토사항’ 등이 포함되어야 하며, 「마감재 철거 전, 지붕층·중간층·지하층 해체 착수 전」에 각종 안전사항을 확인하고 안전검사 기준을 특정하도록 하는 별도 양식의 안전점검표를 작성하여 해체계획서에 첨부하게 되어 있다.

 
즉 사업자인 재개발정비사업조합 측은 안전점검표를 빼고 해체계획서만 동구청에 제출했고, 동구청은 자세한 검토 과정 없이 철거를 허가한 것이다.

 
최춘식 의원은 “건축당국이 주먹구구식의 건축행정으로 국민들의 생명이 위협받고 있는 현실에 대한 특단의 대책을 마련해야 한다”며 “일선 지자체에서 이뤄지고 있는 철거 허가 과정이 적법하게 이뤄지고 있는지 철저히 점검해야 한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의 글를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전문〉이다.[The following is the English translation of the above text by Google Translate.]


Rep. Choi Chun-shik, "There is no structural safety checklist for the collapsed building in Gwangju, but it was allowed to be demolished"
-Break News Incheon Reporter Park Sang-do


National Assembly People's Power Rep. Choi Chun-sik (Pocheon City/Gapyeong-gun, Gyeonggi-do, Administrative Safety Committee) said that the 'Structural Safety Plan Safety Checklist', which was to be attached to the decommissioning (demolition) plan at the time of the Gwangju Dong-gu Office's examination for permission to dismantle the collapsed building, was missing Demolition was permitted.


As a result of investigation and confirmation of data from Gwangju City by Rep. Choi Chun-sik, a member of the National Assembly's Administrative Safety Committee, the 'Safety Checklist', which is attached to the 'Demolition Plan', when the business association, the Redevelopment and Maintenance Business Association, applies for decommissioning permission in accordance with the Building Management Act. It should have been submitted to the Dong-gu Office, the holder of the permit, but it turned out that it was omitted.


The Dong-gu Office finally approved the demolition after reviewing the decommissioning plan that was missing the safety checklist.

 
According to the Ministry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s 「Standards for the preparation and supervision of building dismantling plans」, the contents of the dismantling plan should include 'outline of buildings subject to dismantling', 'acting load', and 'safety review by dismantling order', etc. “Before dismantling the finishing materials, before starting the dismantling of the roof, middle, and basement floors,” a safety checklist in a separate form that checks various safety matters and specifies safety inspection standards is to be prepared and attached to the dismantling plan

 
In other words, the operator, the Redevelopment and Maintenance Association, submitted only the decommissioning plan to the Dong-gu Office without the safety checklist, and the Dong-gu Office permitted the demolition without a detailed review process.

 
Rep. Choi Chun-sik said, “The construction authorities must come up with special measures to deal with the reality that the lives of the people are being threatened by the sloppy construction administration. said

ⓒ ebreak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회, 국민의힘,최춘식 의원,광주 붕괴건물, ‘구조안전계획 안전점검표 누락, 구조안전점검표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