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행정
인천시, 검단신도시 입주종합상황실 가동
6월 21일부터 내년 5월까지 운영, 월~금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입주관련 안내 서비스 등 제공
기사입력: 2021/06/18 [14:38]  최종편집: ⓒ ebreaknews.com
박상도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브레이크뉴스인천 박상도 기자) 인천시가 이달 입주를 시작한 검단신도시의 입주 편의를 위해 입주종합상황실을 가동한다.


이에 따라 인천시는  6월 18일 입주종합상황실 현판식을 개최했으며  오는 6월 21일부터 본격적으로 검단신도시 근린공원2호 내 공원관리사무소에 ‘검단신도시 입주민을 위한 입주종합상황실’을 운영한다.


검단신도시는 인천 최대의 계획 신도시로서 사업이 모두 완료되면 총 7만5천여 세대가 입주할 예정이다. 이중 1단계 6개 블록 7,976세대가 6월을 시작으로 올해 안에 순차적으로 입주하게 된다.


이와 관련해 입주민들의 불편사항 해소와 입주관련 안내서비스 제공 등 편의를 도모하고자 인천시와 서구, 인천도시공사(iH), 한국토지주택공사(LH) 등 관계기관이 합동으로 입주종합상황실을 운영하기로 했다.


입주종합상황실에는 공무원과 공사 직원 4명(인천시, 서구, iH, LH), 지역대표 1명, 인천도시공사에서 별도 채용한 입주안내 콜센터 직원 2명이 근무하게 된다.


입주종합상황실은 월~금 9시부터 18시까지 운영하며, 내년 5월까지 운영할 예정이다.


문의사항이 있는 입주민은 전화로 상담하거나, 근린공원2호 내 공원관리사무소에 있는 입주종합상황실을 방문하면 된다.


한편, 인천시에서는 6월 말부터 입주민 중심의 체감형 스마트시티 모바일 앱(네스트e-음)을 통해 교통 등 생활편의, 의료, 교육, 단지별 입주 일정 등 생활정보를 제공할 예정이다.


또한, 검단신도시 관련 정보 및 생활편의 정보를 담은 입주가이드북을 제작해 관리사무소, 아라동사무소, 검단신도시 홍보관 및 입주종합상황실에 비치해 입주민들에게 배포한다. 입주가이드북은 인천도시공사 홈페이지에서도 다운받을 수 있다.


이와 함께 입주 초기 입주민들의 교통지원 대책으로 실시간 수요응답형 스마트 모빌리티 서비스인 I-MOD(아이모드) 버스를 8월부터 운영할 예정이다.


검단신도시 1단계 단지 내 주요 도로 개설공사도 현재 차질 없이 진행되고 있다.


윤응규 시 도시개발과장은 “입주종합상황실 운영과 각종 정보 등 편의 제공은 물론, 교통대책과 기반시설 공사도 차질 없이 추진해 검단신도시 입주민들의 불편 해소와 안정적인 입주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의 글를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전문〉이다.[The following is the English translation of the above text by Google Translate.]


Incheon City, Geomdan New Town Move-In General Situation Room Operation
Operates from June 21 to May next year, and provides information on moving in from 9 a.m. to 6 p.m. Monday-Friday
-Break News Incheon Reporter Park Sang-do


For the convenience of moving into Geomdan New Town, which Incheon City started moving in this month, the Comprehensive Move-in Situation Room will be operated.


Accordingly, Incheon City held a signboard ceremony for the Comprehensive Move-in Situation Room on June 18, and from June 21, the ‘Comprehensive Move-in Situation Room for Residents of Geomdan New Town’ will be operated at the park management office in Geomdan New Town Neighborhood Park No. 2 in earnest.


Geomdan New Town is the largest planned new town in Incheon, and when all projects are completed, a total of 75,000 households are expected to move in. Among them, 7,976 households in 6 blocks in the first phase will move in sequentially within this year, starting in June.


In this regard, Incheon City, Seo-gu, Incheon Metropolitan City Corporation (iH), and Korea Land and Housing Corporation (LH) decided to jointly operate a general occupancy situation room in order to relieve inconveniences of residents and provide information services related to moving in. .


The occupancy general situation room will be staffed by a public official, 4 employees of the construction company (Incheon City, Seo-gu, iH, LH), one regional representative, and two employees of the occupancy information call center hired separately by Incheon Metropolitan City Corporation.


The general occupancy situation room is open from 9:00 to 18:00 from Monday to Friday, and is scheduled to operate until May next year.


Residents with any questions can consult by phone or visit the Comprehensive Residential Situation Room in the Park Management Office in Neighborhood Park No.2.


Meanwhile, from the end of June, Incheon City will provide living information such as transportation, medical care, education, and move-in schedule for each complex through the resident-centered, tangible smart city mobile app (Nest e-um).


In addition, a moving-in guidebook containing information related to Geomdan New Town and living convenience information is produced and distributed to residents by distributing it to the management office, Ara-dong office, Geomdan New Town publicity center, and moving-in situation room. The moving-in guidebook can also be downloaded from the Incheon Metropolitan Government website.


In addition, the I-MOD bus, a real-time demand-response smart mobility service, will be operated from August as a measure to support the transportation of residents in the early stages of moving in.


The construction of major roads within the Geomdan New Town Phase 1 complex is currently underway without any setbacks.


Yoon Eung-gyu, head of the city's urban development department, said, "We will do our best to solve the inconvenience of residents of Geomdan New City and provide stable occupancy by operating the general occupancy situation room and providing convenience such as various information, as well as transportation measures and infrastructure construction without any setbacks."
 

ⓒ ebreak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천시, 검단신도시 입주종합상황실, 입주관련 안내 서비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