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산업
인천창조경제혁신센터, 제 2회 투자유치 사업계획 발표회(빅웨이브) 개최
기사입력: 2021/07/20 [10:25]  최종편집: ⓒ ebreaknews.com
박상도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인천창조경제혁신센터, 2021년도 제 2회 빅웨이브 IR(투자유치 사업계획 발표회)     © 박상도 기자

(브레이크뉴스인천 박상도 기자) 인천창조경제혁신센터가 오는 21일 ‘2021년도 제 2회 빅웨이브 IR(투자유치 사업계획 발표회)’를 개최한다.

 

빅웨이브(BiiG WAVE)는 인천지역 유망기술 벤처창업기업의 육성과 인천 투자생태계 활성화를 위하여 인천창조경제혁신센터와 인천시가 공동으로 만든 투자유치 플랫폼 브랜드로, 지난 4월 새로운 출발을 알렸다.

 
2회를 맞이한 빅웨이브(BiiG WAVE) 행사는 7월 21일 오후 2시 온라인으로 개최되며, 센터가 발굴한 유망기업 4개사가 투자유치 사업계획을 발표할 예정이다.

 
빅웨이브(BiiG WAVE) 투자유치 IR에 참여하는 기업은 우수한 기술력과 성장성을 보이고 있는 4개사(한터글로벌, 샵팬픽, 마린이노베이션, TSP바이오켐)로, MZ세대의 소비 트랜드와 접목되는 콘텐츠 기업과 ESG 친환경 소재 개발 기업으로 주제를 나누어 발표가 진행된다.
   

󰋼 한터글로벌 : 빅테이더로 K-POP산업의 가치를 높이는 기업
  

󰋼 샵팬픽 : 크리에이터 IP 통합관리 플랫폼
  

󰋼 마린이노베이션 : 해조류 부산물을 이용한 친환경 일회용품
   

󰋼 TSP바이오켐 : 친환경 Non-Gas 압출발포 바이오시트


이번 행사에는 인천지역 유관기관, 투자기관, 대기업 등 다양한 분야에서 온라인을 통해 참여할 예정이며, 신규·후속투자유치 및 참여기업의 밸류업과 스케일업을 협의할 예정이다.

 
이날 투자유치 설명회에서는 기업 발표 뿐 아니라 인천창조경제혁신센터의 펀드 출자계획 및 투자비전을 공유하여, 센터의 투자사업 협력 파트너도 발굴할 계획이다.

 
인천창조경제혁신센터는 관내 직접투자 역량을 갖춘 유일한 공공기관으로 자체펀드를 운영하고 있으며, 인천광역시로부터 인천혁신모펀드 공식 운영기관에 선정되어 6천억원의 펀드를 조성할 계획으로 민관에서의 적극적인 출자를 유치하고 있다.

 
인천창조경제혁신센터 김석준 센터장은 “인천지역 투자 리딩기관인 인천창조경제혁신센터는 관내 투자, 창업생태계 활성화를 위해 직접투자와 펀드조성에 적극적으로 나설 것이며, 스타트업파크, K바이오랩(랩센트럴) 등의 대형사업과 투자사업을 결합하여, 우수한 스타트업이 인천으로 모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 고 밝혔다.

 
한편, 지난 4월 진행된 제 1회 빅웨이브 투자유치 IR에는 총 111명의 투자 관계자가 참석하였고, 기업별 평균 3회, 최대 6회 이상의 후속미팅이 이루어졌고 최근까지도 지속적인 투자검토가 진행되고 있다.

 
대표적으로 미로(글로벌 IoT소형가전플랫폼, 국내 1위 완전세척 가습기)의 경우 빅웨이브 투자유치 IR 참여 이후 기업공개(IPO) 준비 및 상장 주관사를 선정 완료하였다.

 
또한, 파블로항공(드론 배송 서비스 및 드론 ICT쇼)은 시리즈 프리 B라운드 85억원 투자유치를 완료하며 누적자금 130억원을 확보하는 쾌거를 달성했으며, 빈집재생플랫폼을 운영중인 다자요(빈집 재생프로젝트 공유 숙박 플랫폼)의 경우, 프리시리즈A 투자유치를 마무리했다.

 
빅웨이브 IR은 매분기마다 진행되며, 플랫폼을 활용하여 사업에 대한 자세한 내용과 인천지역의 벤처창업 및 투자생태계 활성화를 위해 유망기업을 꾸준히 선보일 예정이다.


아래는 위의 글를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전문〉이다.[The following is the English translation of the above text by Google Translate.]


Incheon Creative Economy Innovation Center held the 2nd investment attraction business plan presentation (Big Wave)
 -Break News Incheon Reporter Park Sang-do


The Incheon Center for Creative Economy and Innovation will hold the '2021 2nd Big Wave IR (Investment Attraction Business Plan Presentation)' on the 21st.


Big Wave is an investment attraction platform brand jointly created by Incheon Creative Economy Innovation Center and Incheon Metropolitan City to nurture promising technology venture startups in Incheon and revitalize the investment ecosystem in Incheon, and announced a new start in April.

 
The 2nd BiiG WAVE event will be held online at 2 pm on July 21st, and four promising companies discovered by the center will announce their investment attraction business plans.

 
The companies participating in the Big Wave investment attraction IR are four companies (Hanteo Global, Shopfanpic, Marine Innovation, TSP Biochem) that are showing excellent technology and growth potential. The presentations will be divided into ESG eco-friendly material development companies.
   

󰋼 Hanteo Global: A company that raises the value of the K-pop industry with Big Tader
  

󰋼 Shop Fan Pic: Creator IP Integrated Management Platform
  

󰋼 Marine Innovation: Eco-friendly disposable products using seaweed by-products
   

󰋼 TSP Biochem : Eco-friendly Non-Gas Extruded Foaming Biosheet


In this event, various fields such as related institutions, investment institutions, and large corporations in Incheon will participate online, and they will discuss the value-up and scale-up of participating companies as well as attracting new and follow-up investments.

 
At the investment attraction briefing session on this day, not only the company announcement but also the Incheon Creative Economy Innovation Center's fund investment plan and investment vision were shared, and the center's investment business cooperation partners were also planned to be discovered.

 
The Incheon Center for Creative Economy and Innovation is the only public institution with direct investment capability within the jurisdiction and operates its own fund. It has been selected as the official operator of the Incheon Innovation Fund by Incheon Metropolitan City and plans to create a fund worth 600 billion won. are attracting

 
Director Kim Seok-jun of the Incheon Creative Economy Innovation Center said, “The Incheon Creative Economy Innovation Center, a leading investment institution in the Incheon area, will actively engage in direct investment and fund formation to revitalize the local investment and start-up ecosystem. Startup Park, K-Bio Lab (Lab Central) We will do our best so that excellent start-ups can gather in Incheon by combining large businesses such as large businesses and investment businesses.”

 
Meanwhile, a total of 111 investment officials participated in the 1st Big Wave investment attraction IR held in April, and follow-up meetings were held on average 3 times per company and up to 6 times or more, and investment review is ongoing until recently.

 
Representatively, in the case of Miro (global IoT small home appliance platform, Korea's No. 1 fully-washed humidifier), after participating in Big Wave investment attraction IR, preparation for IPO and listing organizer were selected

 
In addition, Pablo Airlines (drone delivery service and drone ICT show) completed the series pre-B round of 8.5 billion won in investment and secured 13 billion won in accumulated funds, and Dazayo (shared the empty house regeneration project), which is operating an empty house regeneration platform. Accommodation platform), completed pre-series A investment attraction.

 
Big Wave IR is held every quarter, and the platform will be used to continuously introduce promising companies for detailed business information and to revitalize venture start-ups and investment ecosystems in the Incheon area.

 

ⓒ ebreak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천창조경제혁신센터, 제 2회 투자유치 사업계획 발표회(빅웨이브), 유망기술 벤처창업기업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