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문화
인천 특사경, 미신고 숙박업소 단속 나선다.
불법 의심 숙박업소 파악, 빌라나 오피스텔에서 운영하는 업소 집중 수사
기사입력: 2021/07/22 [13:38]  최종편집: ⓒ ebreaknews.com
박상도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브레이크뉴스인천 박상도 기자) 인천시 특별사법경찰이 오는 8월부터 관내파악하고 이를 대상으로 중점 단속할 예정이다.


숙박업은 손님이 잠을 자고 머물 수 있도록 시설 및 설비 등의 서비스를 제공하는 업으로「공중위생관리법」에 의해 관할 군수·구청장에게 신고해야 한다.


특사경은 공유 숙박 플랫폼의 하나인 에어비앤비와 같은 온라인 예약사이트와 군·구 숙박업 신고현황을 비교분석해 불법영업이 의심되는 숙박업소를 파악하고, 아파트 전체를 빌려주거나, 숙박업 신고가 불가능한 빌라나 오피스텔에서 여러 채의 객실을 가지고 운영하는 업소들을 집중 수사할 방침이다.


미신고 숙박업 단속근거는 ‘공중위생관리법’이며, 위반 시 같은 법에 의해 1년 이하의 징역이나 1천만원 이하의 벌금에 처하도록 규정하고 있다.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 상향으로 많은 숙박업소들이 객실예약 제한 등 어려움을 겪고 있는 상황에서 미신고 숙박업소들은 집합금지 인원 위반과 자가격리자 임시숙소로 이용하는 등 행정과 방역의 사각지대에 놓여있으며, 공정한 경쟁을 저해하고 있다.

 

또한, 미신고 숙박업소의 경우 소방 등 안전 및 위생 관리가 부실해 안전사고 발생 시 위험이 우려되는 상황이다.


인천경제자유구역청에서 시 특별사법경찰과로 고발 되어 현재 수사 중인 미신고 숙박업소 4곳 중 1곳의 경우 한 객실에 외국인 18명을 투숙시켜 방역수칙 위반도 함께 적발됐다.


김중진 시 특별사법경찰과장은 “숙박업소 예약 시 신고가 된 업소인지 시민 스스로 확인할 필요가 있다”고 말하며“숙박업소의 불법 영업을 근절하는 한편 코로나 방역의 사각지대를 없애고, 안전과 위생서비스 수준을 향상시키기 위해 단속을 실시한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의 글를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전문〉이다.[The following is the English translation of the above text by Google Translate.]

 

Incheon Special Envoy to crack down on unreported lodging establishments
Identification of suspicious accommodation establishments, intensive investigation into establishments operated by villas or officetel
-Break News Incheon Reporter Park Sang-do


The Incheon Special Judicial Police will identify unregistered lodging establishments within the jurisdiction from August and focus on cracking down on them.


The lodging business is a business that provides services such as facilities and facilities so that guests can sleep and stay, and it must be reported to the head of the competent county/gu under the 「Public Sanitation Management Act」.


The special envoy compares and analyzes online reservation sites such as Airbnb, which is one of the shared accommodation platforms, and the status of reports of accommodation businesses in the county and district to identify lodging establishments suspected of illegal business, rent out the entire apartment, or in villas or officetels where it is impossible to report the accommodation business. We plan to intensively investigate businesses that have multiple rooms.


The basis for cracking down on non-reported lodging businesses is the “Public Sanitation Management Act,” which stipulates that violations are punishable by imprisonment for not more than one year or a fine not exceeding 10 million won.


In a situation where many lodging establishments are experiencing difficulties such as limiting room reservations due to the increase in social distance due to the spread of Corona 19, lodging establishments that have not been reported are in a blind spot in administration and quarantine, such as violating the number of people prohibited from gathering and using them as temporary accommodation for self-quarantine. , impeding fair competition.


In addition, in the case of non-reported lodging establishments, safety and sanitation management such as firefighting are poor, and there is a risk of safety accidents occurring.


In the case of one of the four unreported lodging establishments that were reported to the city's special judicial police department by the Incheon Free Economic Zone Authority and are currently under investigation, 18 foreigners were staying in one room and were also caught violating quarantine rules.


Kim Jung-jin, head of the special judicial police department of the city, said, “It is necessary for citizens to check whether the hotel has been reported when making a reservation for accommodations.” He added, “We will eradicate illegal business of accommodation establishments, eliminate blind spots for corona prevention, and improve the level of safety and sanitation services. We are doing enforcement to improve it,” he said.

ⓒ ebreak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천시 특별사법경찰, 인천 특사경, 미신고 숙박업소 단속, 공중위생관리법 위반,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