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산업
인천본부세관, 인천 수출유관기관 합동으로 온라인 설명회 개최
기사입력: 2021/09/14 [14:28]  최종편집: ⓒ ebreaknews.com
박상도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추석명절 합동설명회 포스터     © 박상도 기자

(브레이크뉴스인천 박상도 기자) 인천본부세관이 인천의 수출지원기관과 합동으로 유튜브(YouTube)를 통해 9월 14일부터 22(일까지‘2021년 추석 명절 기업지원 특별대책 합동설명회’를 온라인으로 개최한다.


인천본부세관은 연휴기간을 포함해 6일부터 24일까지 3주간 특별통관 지원대책을 마련, 24시간 상시 통관체제 유지하며, 농수축산물 등의 신속통관, 수출화물의 적기선적, 관세환급 당일 지급 등을 지원할 계획이다.


특히, 중소기업의 수출 활성화를 위해 연휴기간에도 FTA 특혜원산지증명서 상시 발급을 지원한다.

 

원산지증명서는 수출  물품의 원산지를 입증하는 서류로, 우리나라가 체결한 FTA 또는 아시아태평양무역협정(APTA) 등 협정에 따라 상대국에서 특혜관세를 적용받기 위해서는 반드시 필요하다.


이번 추석명절 특별지원 합동설명회는 인천본부세관의 추석명절 수출입 지원을 포함하여 인천시청, 인천중기청, 인천항만공사의 중소기업 지원사업 소개 및 추석명절 물류대책 등을 포함하여 함께 소개될 예정이다.


설명회는 관세청 유튜브 채널을 통해 실시간으로 시청이 가능하며, 자세한 사항은 인천본부세관 수출입기업지원센터 블로그 및 지원센터의 카카오톡 채널 추가를 통해 확인 할 수 있다.
    

최능하 인천본부세관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운 상황에서 맞이하는 추석인 만큼 연휴 기간 중에도 24시간 상시 통관체제 구축 등 기업의 수출입 통관에 차질이 없도록 하겠다”며 “인천 중소기업이 다양한 지원제도를 잘 알고 이용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안내하겠다”고 밝혔다.


아래는 위의 글를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전문〉이다.[The following is the English translation of the above text by Google Translate.]


Incheon Headquarters Customs and Incheon Export-Related Organizations jointly hold an online briefing session
-Break News Incheon Reporter Park Sang-do


Incheon Headquarters Customs will hold an online ‘Joint Briefing on Special Measures for Corporate Support for the Chuseok Holiday in 2021’ from September 14 to 22 (Sunday) through YouTube in collaboration with Incheon’s export support organization.


Incheon Headquarters Customs prepares special customs clearance support measures for three weeks from the 6th to the 24th, including the holiday period, and maintains the customs clearance system 24 hours a day. plans to support


In particular, to revitalize exports of small and medium-sized enterprises (SMEs), we support the issuance of certificates of origin for preferential FTAs ​​at all times, even during the holidays. A certificate of origin is a document proving the country of origin of exported goods, and it is essential in order to receive preferential tariffs in other countries according to agreements such as the FTA or the Asia-Pacific Trade Agreement (APTA) concluded by Korea.


This Chuseok holiday special support joint briefing session will be introduced including support for import and export of Chuseok holiday by Incheon Headquarters Customs, introduction of small and medium-sized enterprises support projects of Incheon City Hall, Incheon Small and Medium Business Administration, and Incheon Port Corporation, and logistics measures for Chuseok holiday.


The briefing session can be viewed in real time through the Korea Customs Service's YouTube channel, and details can be found through the Incheon Headquarters Customs Import/Export Business Support Center blog and the KakaoTalk channel addition of the support center.
    

Choi Neung-ha, head of the Incheon headquarters customs office, said, “As it is Chuseok, which is a difficult situation due to the prolonged Corona 19, we will make sure that there are no disruptions to the import/export customs clearance of companies, such as the establishment of a 24-hour customs clearance system even during the holidays. We will actively guide you to do so.”

 

ⓒ ebreak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천본부세관,인천세관, 기업지원 특별대책 합동설명회,추석명절 특별지원 합동설명회,인천 수출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