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문화
인천시, 3차원 가상공간구현으로 제2회 청년의 날 기념행사 열린다.
인천 청년이 행사의 전 과정 기획하고 디자인한 참여형 행사
기사입력: 2021/09/15 [13:43]  최종편집: ⓒ ebreaknews.com
박상도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제2회 인천청년의 날 기념행사 홍보포스터     © 박상도 기자

(브레이크뉴스인천 박상도 기자) 인천시가 오는 9월 18일 3차원 가상공간으로 구현된 인천스타트업파크에서 「제2회 청년의 날 메타버스 기념행사」를 개최한다.


‘청년의 날’은 「청년기본법」에 따라 청년의 권리보장 및 청년비전의 중요성을 알리고 청년 문제에 대한 관심을 높이기 위해 국가가 제정한 법정기념일로 매년 9월 세 번째 토요일이다.


올해 제2회 청년의 날은 9월 18일이다.


인천시도 2018년 제정된 「인천시 청년 기본 조례」에 따라 청년발전과 청년지원을 도모하고, 청년문제에 대한 관심을 높이기 위해 청년의 날 기념행사와 교육 등을 추진하고 있다.


이번 행사는 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해 누구나 쉽게 참여할 수 있도록 온라인 비대면 방식으로 열린다.


행사장소는 한국형 실리콘밸리로 불리는 인천의 대표 청년창업공간인 인천스타트업파크를 메타버스 기술을 활용해 3차원 가상공간으로 구현했다.


행사 참가자들은 가상공간 속에 마련된 자신의 아바타를 선택해 행사장에 입장하게 된다.


‘청년의 날’ 기념행사를 메타버스에서 개최하는 것은 인천시가 전국 최초다.


이번 행사는 기획, 준비, 운영 등 전 과정을 청년들이 직접 주도하고 디자인한 참여형 행사다.


인천시는 청년들과 함께 즐기고 기념하는 축제의 장을 만들기 위해 청년 활동공간 유유기지, 청년네트워크와 청년의 날 기획 TF를 구성해 기획 단계부터 청년들의 의견을 적극 수렴하면서 행사를 준비했다.


기념행사는 청년의 날 기념식, 부대행사, 부스 전시로 운영된다.


기념식은 인천시 홍보대사들이 전하는 청년의 날 축하영상, 청년 문화공연, 인천 청년대표들과 함께하는 소통의 시간 등으로 진행된다.


기념식은 유튜브로도 생중계돼 모든 시민들과 함께 할 수 있다.
  

기념식이 끝난 후에는 청년네트워크 주관으로 청년들을 위한 메타버스 강연이 열리며, 인천 청년정책 OX 퀴즈를 비롯한 다양한 부대행사가 준비돼 있다.


또한, 인천시 청년정책, 유유기지, 청년네트워크 홍보 등 부스 전시도 함께 운영될 예정이다.


부대행사와 부스 전시는 행사당일 10시부터 18시까지 인천시민 누구나 메타버스에 접속해 참여할 수 있다. 


한편, 인천시는 지난 8월 행정부시장을 단장으로 하는‘인천형 청년정책 발굴 TF’를 구성하고, 인천 청년을 위한 양질의 일자리 확보, 주거안정 등의 대책 마련과 사회·경제적 여건 및 정주환경 조성에 적극 나서고 있다.


박남춘 시장은 영상을 통해 “청년들의 도전과 상상이 현실로 실현될 수 있는 청년 행복도시 인천을 만들기 위해 노력하겠다”며, “우리 청년들이 직접 기획하고 만든 청년의 날 행사가 시민 모두 함께 기념하고 즐길 수 있는 축제의 장이 되기를 바란다”는 메시지를 전할 예정이다.


아래는 위의 글를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전문〉이다.[The following is the English translation of the above text by Google Translate.]


Incheon City will hold the 2nd Youth Day commemorative event by realizing a three-dimensional virtual space.
A participatory event designed and planned by Incheon youth
-Break News Incheon Reporter Park Sang-do


On September 18, Incheon City will hold the “2nd Youth Day Metaverse Commemorative Event” at Incheon Startup Park, which is implemented in a three-dimensional virtual space.


‘Youth Day’ is a legal anniversary established by the government to promote the importance of guaranteeing youth rights and youth vision and raising interest in youth issues in accordance with the 「Framework Act on Youth」. It is the third Saturday of September every year.


The 2nd Youth Day this year is September 18th.


Incheon City is also promoting youth development and youth support in accordance with the 「Incheon City Youth Basic Ordinance」 enacted in 2018, and promoting youth day commemorative events and education to raise interest in youth issues.


Considering the COVID-19 situation, this event will be held online and non-face-to-face so that anyone can easily participate.


The venue for the event was implemented as a three-dimensional virtual space using Metaverse technology at Incheon Startup Park, Incheon's representative youth start-up space called the Korean Silicon Valley.


Event participants enter the venue by selecting their avatars in the virtual space.


Incheon is the first city in the country to hold a ‘Youth Day’ commemorative event on Metaverse.


This event is a participatory event designed and led by young people in the entire process, including planning, preparation, and operation.


Incheon City prepared the event by actively collecting the opinions of young people from the planning stage by forming a youth activity space Yuyu Base, Youth Network, and a Youth Day planning TF to create a festival site to enjoy and commemorate with young people.


The commemorative event is operated as a commemorative ceremony for Youth Day, ancillary events, and booth exhibitions.


The ceremony will be held with a video congratulating the Youth Day delivered by Incheon City's public relations ambassadors, a youth cultural performance, and a time of communication with Incheon youth representatives.


The ceremony will be broadcast live on YouTube, allowing all citizens to participate.
  

After the ceremony, a metaverse lecture for young people is held under the supervision of the Youth Network, and various side events including Incheon Youth Policy OX Quiz are prepared.


In addition, booth exhibitions such as Incheon City Youth Policy, Yuyu Base, and Youth Network Promotion will be operated together.


The accompanying events and booth exhibitions are open to all Incheon citizens by accessing the Metaverse from 10:00 to 18:00 on the day of the event.


Meanwhile, the city of Incheon organized the 'Incheon-style youth policy discovery TF' led by the mayor of the administration in August last year, and was involved in the preparation of measures such as securing high-quality jobs and housing stability for Incheon youth, as well as creating social and economic conditions and settlement environment. are actively taking


Mayor Park Nam-chun said in a video, “We will do our best to create Incheon, a city of happiness for youth where the challenges and imaginations of young people can become reality.” We hope that it will become a venue for festivals that can be enjoyed.”

 

ⓒ ebreak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천시, 청년의 날 메타버스 기념행사,청년의 날 기념행사,인천시 청년정책, 유유기지, 청년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