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문화
인천 옹진군, 여름철 영농현장 교육 실시
영농실천기술 및 사업평가․사업 발굴 의견수렴
기사입력: 2022/07/06 [13:56]  최종편집: ⓒ ebreaknews.com
박상도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인천시 옹진군, 여름철 영농현장 교육 실시     © 박상도 기자

(브레이크뉴스인천 박상도 기자) 인천시 옹진군(군수 문경복)이 여름철 영농현장교육을 지난 4일 대청면을 시작으로 오는 20일까지 품목별 연구회 임원, 이장, 농촌지도자 등 농업인 리더와 귀농・귀촌인과 영농에 관심 있는 주민을 대상으로 각 면 순회교육을 실시하고 있다.


교육은 기존 실내에서 이루어지던 교육방식을 벗어나 시원한 그늘 또는 마을의 정자 등에서 교육을 진행하고 있다.

 
이번에 실시하는 여름철 영농현장 교육은 품목별로 가뭄 발생 시 대응방법과 태풍과 같은 자연재해 사전예방 등에 맞게 현장에서 실천할 기술을 중점으로 교육하며, 소통과 공유로 창조농업을 실현하고자 올해 추진한 농촌지도사업 및 시범사업에 대한 평가의견과 개선사항에 대한 좌담식 토의와 내년도 사업에 대한 의견을 수렴하여 상향식 사업 발굴 등으로 창조농업을 실현하고자 교육을 다양하게 하고 있으며, 2023년 농촌지도 시범・지원 사업에 대한 홍보와 수요조사 또한 병행 실시하고 있다.


아울러,  각 면의 귀농, 귀촌한 농가들도 교육에 참석하게 하여 평소 농촌 정착에 어려움을 해결해주어 소외받는 농업인이 없도록 관심을 쏟고 있다.

 
이번 현장교육에 참석한 한 농업인은 “지도사들이 직접 방문하여 현장에서 꼭 필요한 내용을 중점으로 교육을 해주고 농업인의 애로사항을 해결함으로 영농에 큰 보탬이 되었고 서로 만나 정보교류를 할 수 있는 만남의 장이 되어 값진 시간이 되었다”고 전했으며, 농업기술센터 관계 공무원은 “앞으로도 농업인과 공무원 상호간에 원활한 소통으로 농업, 농촌, 농업인에게 꼭 필요한 교육과 맞춤 수요 사업개발에 힘쓰겠다”고 전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trying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Incheon Ongjin-gun, Summer Farming Field Training
Agricultural practice technology, project evaluation, business discovery, and opinion gathering

-Break News Incheon Reporter Park Sang-do


Ongjin-gun of Incheon City (Governor Mun Gyeong-bok) provided summer farming field education starting from Daecheong-myeon on the 4th to the 20th, targeting agricultural leaders such as executives, head of the research group, and rural leaders, as well as returning and returning villagers and residents interested in farming. We are conducting a round-the-clock training.


Education is conducted in a cool shade or in a village pavilion, breaking away from the existing indoor education method.

 
The summer agricultural field education to be conducted this year focuses on the techniques to be practiced in the field in accordance with the prevention of natural disasters such as typhoons and response methods in case of drought by item. In order to realize creative agriculture by discovering bottom-up projects by collecting opinions on next year’s projects and evaluating opinions and improvements on the pilot project, the education is being diversified. Public relations and demand surveys are also being conducted concurrently.


In addition, we are paying attention so that no farmers are marginalized by resolving the difficulties in settling down in the countryside by having farmers who have returned from farming or returning from each village participate in the education.

 
A farmer who participated in this field training said, “The instructors directly visited and provided training focusing on the essentials in the field. It has been a valuable time,” said a public official related to the Agricultural Technology Center. “We will continue to strive to provide education that is essential to agriculture, rural areas and farmers and to develop customized businesses through smooth communication between farmers and public officials.”

ⓒ ebreak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천시 옹진군, 여름철 영농현장 교육, 영농실천기술, 창조농업 실현,농촌지도 시범}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