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행정
최춘식 의원, 119대원 응급처치 확대법 국회 행안위 법안소위 통과
기사입력: 2022/09/21 [14:17]  최종편집: ⓒ ebreaknews.com
박상도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국민의 힘 최춘식 의원     © 박상도 기자

(브레이크뉴스인천 박상도 기자) 국회 국민의힘 최춘식 의원(경기 포천시·가평군,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은 21일 국회 행정안전위원회 법안소위에서 「119구급대원 응급처치 확대 법안」(「119구조·구급에 관한 법률 개정안」, 최춘식 대표발의)이 통과됐다고 밝혔다.


 현재 119구급대원으로 활동하는 소방공무원은 응급구조사 자격 또는 간호사 면허를 보유한 인력들로 구성되어 있는 바, 연간 30만명 이상의 중증환자가 발생하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법적 제약(응급의료법, 의료법)에 따른 ‘업무범위 제한’으로 충분한 응급처치를 제공하지 못하여 심정지 등 응급환자의 생존율이 떨어지는 문제가 발생해왔다.

 
이에 최춘식 의원은 지난 5월 9일 소방청장으로 하여금 응급환자가 신속하고 적절한 응급처치를 받을 수 있도록 보건복지부 장관과 미리 협의하여 ‘구급대원의 자격별 응급처치의 범위’를 별도로 정할 수 있도록 하는 동시에, 응급처치를 위한 교육, 평가 및 품질관리 등을 계획 및 시행하게 하는 「119구조·구급에 관한 법률 개정안」을 대표발의한 바 있다.

 
윤석열 정부도 119구급대원의 업무제한 문제 해소를 위하여, 구급대원 업무범위를 확대하는 내용의 국정과제를 채택하기도 했다.

 
최춘식 의원은 “이번 법안은 119구급대원이 응급환자 발생 현장부터 병원 도착시까지 웅급처치할 수 있는 업무범위를 확대해 국민의 생명과 신체를 보호하고 적극적인 구급활동이 이뤄질 수 있도록 하기 위한 것”이라며 “국민들의 건강과 안전을 최우선적인 가치로 생각하고 국민들이 현장에서 실제 체감하거나 변화를 느낄 수 있는 결과를 만들어내기 위해 앞으로도 계속 열심히 일하겠다”고 밝혔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trying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Rep. Choi Chun-shik passes the National Assembly Executive and Security Committee bill sub-committee to expand the first aid treatment for 119 members
-Break News Incheon Reporter Park Sang-do


National Assembly People's Power Rep. Choi Chun-sik (Pocheon-si, Gapyeong-gun, Gyeonggi-do, Agriculture, Forestry, Livestock, Food, Marine and Fisheries Committee) announced on the 21st that the 「119 Paramedics Expansion of First Aid Act」 (「119 Rescue and First Aid Act Amendment」, Choi Chun-shik's initiative) was passed.


 Fire officials who are currently working as 119 paramedics are composed of personnel who have first aid qualifications or nurse licenses. There has been a problem that the survival rate of emergency patients such as cardiac arrest is falling because sufficient first aid cannot be provided due to limited scope.

 
Accordingly, on May 9, Rep. Choi Chun-sik allowed the Commissioner of the Fire Service to separately determine the 'range of emergency treatment for each qualification of paramedics' in consultation with the Minister of Health and Welfare in advance so that emergency patients can receive prompt and appropriate first aid treatment. In addition, he has proposed the 「119 Rescue and First Aid Act Amendment Act」 to plan and implement education, evaluation, and quality control for emergency treatment.

 
The Yun Seok-yeol government also adopted a national task to expand the scope of paramedics in order to solve the problem of limiting the work of 119 paramedics.

 
Rep. Choi Chun-sik said, “This bill is to expand the scope of work that 119 paramedics can provide in emergency treatment from the scene of an emergency patient to the time they arrive at the hospital to protect the lives and bodies of the people and enable active first aid activities.” “People’s health and safety are our top priority, and we will continue to work hard to create results that people can actually feel or feel changes in the field,” he said.

ⓒ ebreak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회, 국민의힘 최춘식 의원, 119대원 응급처치 확대법, 국회 행안위 법안소위,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