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문화
부천시, 제3회 어르신께 쓰는 손편지 공모전 수상자 18명 선정
기사입력: 2022/09/27 [13:51]  최종편집: ⓒ ebreaknews.com
박상도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브레이크뉴스인천 박상도 기자) 부천시가 부모, 조부모, 스승, 이웃 어른에게 평소 느꼈던 고마움을 전할 수 있는 기회를 마련하여 경로사상을 앙양하고, 효행을 장려하고자 ‘제3회 어르신께 쓰는 손편지 공모전’을 진행해 총18명의 수상자를 선정했다.


이번 공모전은 지난 8월 1일부터 9월 15일까지 방문 및 우편 접수로 진행되어 총 39건이 접수됐으며, 심사는 초등부, 중․고등부, 성인부로 구분하여 진행됐다.


부문별 수상자는 ▲ <초등부 6명> 박서아(최우수/일신초 5학년), 신유은(우수/부흥초 4학년), 오은서(우수/성주초 6학년), 조서영(장려/홈스쿨링), 윤하정(장려/창영초 3학년), 이소윤(장려/옥길버들초 4학년), ▲ <중・고등부 6명> 이하얀(최우수/원미고 1학년), 정현아(우수/소명여자고 1학년), 전우진(우수/상원고 2학년), 박세린(장려/부천여자중 2학년), 최담휘(장려/부천여자중 2학년), 이유림(장려/경기국제통상고 2학년), ▲ <성인부 6명> 권은진(최우수), 최복란(우수), 이다솜(우수), 박지은(장려), 김미라(장려), 이보람(장려)이다.


시상식은 10월 5일부터 6일까지 진행되는 대한노인회 부천시 원미·소사지회 ‘제26회 노인의 날’ 기념행사 시, 최우수 수상작의 낭독행사와 함께 진행된다.


전체 응모작은 부천시가 제작한 스티커를 부착 후 수신자에게 우편 발송되어 그간 표현하지 못했던 진심을 전하는 소중한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수상작은 향후 작품집으로 제작, 관내 도서관·복지관 등에 배포되어 효행 장려를 위한 교육 및 홍보자료로 활용될 예정이다.

 

이번 공모전 심사위원을 맡은 한국문인협회 부천지부 고경숙 감사는 “코로나로 정지된 시간들이 마치 얼음땡 놀이에서 풀려난 것처럼 활력을 되찾았다. 우리는 그동안 그저 가끔 서로의 안부를 묻거나 등을 토닥이는 일 등 사소한 일로부터 위로받고 힘을 얻을 수 있었다. 그 감정이 ‘그리움’이라면 이제 ‘손편지’라는 외형으로 손잡고 일으켜주는 것”이라며 “의미 있는 행사 기획에 감사하다”고 심사평을 남겼다.


김용성 노인복지과장은 “손편지는 일반 문자메시지, 영상매체와는 다른 고유의 감동과 진정성이 있다. 손편지의 가치가 점점 사라져가는 요즘 소중한 사람에게 마음을 전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되었길 바라며, 내년에도 많은 시민이 참여할 수 있도록 적극 홍보하겠다”고 말했다.


‘어르신께 쓰는 손편지 공모전’ 심사결과는 부천시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자세한 내용은 부천시 노인복지과 노인정책팀으로 문의하면 된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trying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Bucheon City selects 18 winners of the 3rd Handwritten Letter Contest for the Elderly
-Break News Incheon Reporter Park Sang-do


The city of Bucheon held the '3rd Handwritten Letter Contest to the Elderly' to provide an opportunity to express gratitude to parents, grandparents, teachers, and neighbors, thereby raising the idea of ​​a senior citizen and encouraging filial piety, and a total of 18 winners were awarded. selected


This contest was held from August 1st to September 15th by visiting and mailing, and a total of 39 cases were received.


The winners by category are ▲ <6 students from elementary school> Seo-Ah Park (Excellence / 5th grade at Ilshin Elementary School), Yu-eun Shin (Excellent / 4th grade at Buheung Elementary School), Eun-seo Oh (Excellence / 6th grade at Seongju Elementary School), Seo-Young Cho (Encouragement / Homeschooling), Ha-Jeong Yoon ( Encouragement / 3rd grade at Changyeong Elementary School), Soyun Lee (Changryeo / 4th grader at Okgilbeodeul Elementary School), ▲ <6 students from middle and high school> Lee Ha-yan (Excellent / Wonmi High School 1st year), Jung Hyun-ah (Excellent / Somyung Girls’ High School 1st grader), Jeon Woo-jin (excellent) /Sangwon High School sophomore), Park Se-rin (Jang-ryeo/Bucheon Girls’ Middle School), Choi Dam-hwi (Jang-ryeo/Bucheon Girls’ Middle School sophomore), Lee Yu-rim (Jang-ryeo/Gyeonggi International Trade High School sophomore), ▲ <6 Adults> Kwon Eun-jin (Best Prize) ), Choi Bok-ran (superior), Lee Da-som (superior), Park Ji-eun (jang-ryeo), Kim Mi-ra (jang-ryeo), and Lee Bor-ram (jang-ryeo).


The award ceremony will be held along with the reading of the award-winning work during the '26th Day of the Elderly' commemorative event of the Wonmi/Sosa branch of the Korean Senior Citizens Association, Bucheon-si, held from October 5th to 6th.


All entries will be mailed to the recipient after attaching a sticker produced by the city of Bucheon, and it is expected that it will be a valuable opportunity to convey the sincerity that has not been expressed before.


The winning works will be produced as a collection of works in the future and distributed to libraries and welfare centers in the building to be used as educational and promotional materials to encourage filial piety.


Koh Kyung-sook, an auditor of the Bucheon branch of the Korean Writers Association, who served as a judge for the contest, said, “Times suspended due to the corona virus have regained her vitality as if they had been released from a game of ice dangling. In the meantime, we have been able to receive comfort and strength from trivial things such as asking each other's well-being or patting our backs from time to time. If that emotion is ‘longing’, she now holds hands and raises them in the form of a ‘hand letter’.


Kim Yong-seong, head of the Senior Welfare Division, said, “The handwritten letter has a unique emotion and authenticity that is different from ordinary text messages and video media. I hope that it will be a good opportunity to convey my feelings to loved ones these days, when the value of handwritten letters is gradually disappearing, and I will actively promote it so that many citizens can participate next year.”


The screening results of the ‘Handwritten Letter Contest for the Elderly’ can be found on the Bucheon City website. For more information, please contact the Elderly Policy Team of the Senior Welfare Division of Bucheon City.

ⓒ ebreak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부천시, 어르신께 쓰는 손편지 공모전, 제3회 어르신께 쓰는 손편지 공모전 수상자 선정,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