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행정
인천시, 남동산단 복합문화센터 구축사업 공모 선정
산업부‘2022년 산업단지 환경조성 사업 공모’선정돼 국비 37억원 확보
기사입력: 2022/09/28 [15:02]  최종편집: ⓒ ebreaknews.com
박상도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인천시 복합문화센터 구축, 활력있고 아름다운 거리 조성 위치도     © 박상도 기자

(브레이크뉴스인천 박상도 기자) 인천시가 산업통상자원부 ‘2022년 산업단지 환경조성 사업 공모’에 최종 선정돼 국비 37억 원을 확보했다.


산업통상자원부가 지원하고 한국산업단지공단이 주관하는 이번 공모사업에 인천시와 남동구청이 협업해 남동산업단지의  ‘복합문화센터 구축’과 ‘활력 있고 아름다운 거리 조성 사업’을 공모사업으로 제출했다.


남동국가산업단지는 1980년도 수도권 내 이전대상 중소기업의 용지제공을 위해 조성된 산업단지로, 대한민국 산업화를 이끌고 인천 시민의 일터로서의 중요한 역할을 수행해왔으나 30년 이상 경과돼 시설이 노후화되고 근로환경이 열악해 지면서 지금은‘회색공장’이라고 홀대받는 상황이다.


이러한 인식은 청년층 취업기피 현상으로 이어져 기업 경쟁력 약화는 물론 지역경제 침체에도 영향을 주고 있는 실정으로 산단에 대한 기반시설 확충과 정비의 목소리가 이어져 왔다.


인천시는 이번 공모사업에 선정됨에 따라 국비 37억 원을 포함한 총사업비 97억7천만 원을 투입해 산단 근로자 및 지역 생활권 시민 모두에게 열린 개방형 문화․편의 공간을 제공하고 노후된 거리를 오는 2025년까지 개선할 예정이다.


‘산업단지 복합문화센터’는 남동산단에 위치한 ‘K1 지식산업센터’ 내 지하 1층에 연면적 968㎡ 규모로 조성된다.


K컬쳐, K댄스, K뮤직 등 젊은 트렌드 문화를 반영한 공유 스튜디오, 음악합주실, 미디어창작실, 지역특화형F&B카페 등 청년친화 문화 공간과 미용실, 코인세탁소 여성휴게실 등 근로자 편의시설이 들어설 예정이다.


‘활력 있고 아름다운 거리 조성 사업’은 원인재역 부근 약 1㎞ 구간에 디자인을 접목한 산책길, 쉼터, 담장, 공공시설물을 개선하는 사업으로, 복합문화센터 인근에 공공조형물, 포켓쉼터를 설치해 이용객 유입에 효과를 더할 계획이다.


이남주 시 산업진흥과장은 “시는 시설 노후화, 근로자 편의시설 부족,  노후산단의 부정적인 인식 확산 등으로 혁신성장 동력을 잃고 있는 산업단지에 근로자 친화 인프라 구축과 문화, 예술이 공존하는 공간으로 탈바꿈할 수 있도록”할 계획이라며 “이번 공모 사업을 통해 산단의 부족한 복지시설 확충은 물론 활력을 불어 넣을 수 있는 기회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trying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Incheon City, Namdong Industrial Complex Complex Cultural Center Construction Project Selection
Selected as ‘2022 Industrial Complex Environment Creation Business Competition’ by the Ministry of Trade, Industry and Energy
-Break News Incheon Reporter Park Sang-do


Incheon City was finally selected for the ‘2022 Industrial Complex Environment Creation Project Competition’ by the Ministry of Trade, Industry and Energy, and secured 3.7 billion won in government funds.


In this contest supported by the Ministry of Trade, Industry and Energy and hosted by the Korea Industrial Complex Corporation, Incheon City and Namdong-gu Office collaborated to submit the 'Building a Cultural Center' and 'Creating a Vibrant and Beautiful Street' of the Namdong Industrial Complex as contest projects.


Namdong National Industrial Complex was established in 1980 to provide land for small and medium-sized enterprises (SMEs) to be relocated in the Seoul metropolitan area. As the sun sets, it is now being neglected as a 'gray factory'.


This perception has led to youths' avoidance of employment, weakening corporate competitiveness as well as affecting the local economy.


As the city of Incheon was selected for this public offering, it will invest 9.77 billion won in total project cost, including 3.7 billion won in the national budget, to provide an open cultural and convenient space for industrial complex workers and local citizens alike, and to improve old streets by 2025. Is expected.


The ‘Industrial Complex Cultural Center’ will be built on the first basement floor of the ‘K1 Knowledge Industry Center’ located in Namdong Industrial Complex with a total floor area of ​​968㎡.


Youth-friendly cultural spaces such as a shared studio reflecting young trend culture such as K-culture, K-dance, and K-music, a music ensemble, a media creation room, and a regional F&B cafe, as well as a beauty salon and a women's lounge at a coin laundry are scheduled to be built.


The 'Active and Beautiful Street Project' is a project to improve the design-incorporated walkways, shelters, fences, and public facilities in a section of about 1km near Woninjae Station. We plan to add effect to


Nam-ju Lee, head of the city's industrial promotion division, said, "The city can transform into a space where culture and art coexist and build worker-friendly infrastructure in an industrial complex that is losing its innovative growth engine due to aging facilities, lack of convenient facilities for workers, and the spread of negative perceptions of aging industrial complexes. He said, “I hope this open call project will be an opportunity to not only expand the insufficient welfare facilities of the industrial complex but also to inspire vitality.”

 

ⓒ ebreak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천시, 산업통상자원부, 산업단지 환경조성 사업 공모, 남동산단 복합문화센터 구축사업 공모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