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행정
부천시, 행안부 ‘스마트 복지·안전 서비스 개선모델’ 공모사업 2년 연속 선정
기사입력: 2024/02/20 [11:21]  최종편집: ⓒ ebreaknews.com
박상도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부천형 온(溫) 시리즈 사업 안내 자료(사진제공:부천시)  © 박상도 기자

(브레이크뉴스인천 박상도 기자) 부천시가 20일, 행정안전부 주관 ‘읍면동 스마트 복지·안전 서비스 개선모델 개발 지원사업’ 공모에서 2년 연속 사업수행 대상으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부천시에 따르면, 이번 공모에는 경기도 31개 시군 중 4개의 시군이 선정됐으며, 부천시는 총사업비 7,000만 원(국비 3,500만 원)을 확보했다.

 

부천시는 작년 ‘읍면동 스마트 복지·안전 서비스 개선모델 개발 지원사업’에 선정된 후 2024년 행정 체제 개편 준비와 함께 동(洞) 단위에서 복지·안전 사각지대 발굴 및 지원 시스템 구축을 진행하고 있었다. 

 

올해 역시 공모에 선정되면서 3개 구청 및 37개 일반동 행정복지센터 개청에 맞춰 연속성 있는 사업 추진 동력을 얻게 됐다.

 

현재 3개 구청 행정지원과에 신설된 스마트행정안전팀은 복지·안전 사각지대 발굴 및 지원을 위한 모니터링 등을 담당하며 동별 안전 협의체와 경찰·소방 유관기관 실무협의체의 컨트롤 타워 역할을 하고 있다.

 

부천시는 앞으로 앱(App), 인공지능(AI) 등 스마트기술을 접목하여 시민과 함께 복지와 안전 문제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고 신속히 지원할 수 있는 시스템을 구축할 예정이다.

 

부천시는 시민에게 따뜻함을 더하는 ‘부천형 플러스(+)온(溫)시리즈’로 지역주민이 어려운 이웃을 제보하고 자원을 나누는 ‘스마트 온(溫)부천 앱’, 슈퍼마켓, 약국, 편의점 등 마을 가게에서 위기 가구에 긴급 생필품을 지원하는 ‘부천 온(溫)스토어’, 노인, 청소년, 여성 등 다양한 세대가 직접 소외된 이웃을 살피고 돕는 ‘온(溫)동네 발굴단’, 총 3개 사업을 추진한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번역'으로 번역한 영문기사의 [전문]입니다.‘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Below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with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making efforts to increas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Bucheon City, selected for the Ministry of Public Administration and Security’s ‘Smart Welfare and Safety Service Improvement Model’ contest for two consecutive years

-Break News Incheon Reporter Park Sang-do

 

On the 20th, Bucheon City announced that it had been selected as a project target for the second consecutive year in the ‘Eup, Myeong-dong Smart Welfare and Safety Service Improvement Model Development Support Project’ contest hosted by the Ministry of the Interior and Safety.

 

According to Bucheon City, 4 cities and counties out of 31 cities and counties in Gyeonggi-do were selected for this contest, and Bucheon City secured a total project cost of 70 million won (35 million won in national funds).

 

After being selected for the ‘Eup/Myeon-dong Smart Welfare and Safety Service Improvement Model Development Support Project’ last year, Bucheon City was preparing to reorganize the administrative system in 2024 and was in the process of discovering welfare and safety blind spots and establishing a support system at the dong level.

 

This year, as it was selected through a public contest, it gained momentum for continuous business promotion in line with the opening of 3 district offices and 37 general neighborhood administrative welfare centers.

 

Currently, the Smart Administrative Safety Team, newly established in the administrative support departments of the three district offices, is in charge of monitoring for discovery and support of welfare and safety blind spots, and serves as a control tower for the safety council for each district and the working council for police and fire-related organizations.

 

Bucheon City plans to build a system that can proactively respond to welfare and safety issues with citizens and provide prompt support by incorporating smart technologies such as apps and artificial intelligence (AI).

 

Bucheon City has the 'Bucheon-type Plus(+)On(溫) Series' that adds warmth to citizens, the 'Smart On Bucheon App' where local residents report neighbors in need and share resources, and village stores such as supermarkets, pharmacies, and convenience stores. is promoting a total of three projects: 'Bucheon On Store', which provides emergency daily necessities to households in crisis, and 'On Neighborhood Discovery Team', where various generations such as the elderly, youth, and women directly monitor and help underprivileged neighbors.

​ 

ⓒ ebreak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