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환경
도성훈 인천교육감, 교육감 총회서 늘봄전담인력 배치 등 교육 현안 논의
기사입력: 2024/02/23 [13:03]  최종편집: ⓒ ebreaknews.com
박상도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도성훈 인천교육감, 전국시도교육감 총회서 늘봄전담인력 배치 등 교육 현안 논의(사진제공:인천시교육청)  © 박상도 기자

(브레이크뉴스인천 박상도 기자) 인천시교육청은 지난 22일 도성훈 인천교육감이 코트야드 바이 메리어트 세종 호텔에서 개최한 제95회 전국시도교육감협의회 총회에 참석해 교육 현안 문제를 논의했다고 밝혔다.

 

인천교육청에 따르면, 도성훈 교육감은 이 자리에서 5월 1일 근로자의 날 법정 공휴일 지정을 위한 ‘공휴일에 관한 법률’ 및 ‘관공서의 공휴일에 관한 규정’ 개정 ,중등 관리직(교감, 교장) 교원연구비 차등 지급 개선, 늘봄전담인력(실장 및 실무직원) 공무원 배치 및 총액 인건비 반영 등을 건의했다.

 

도 교육감은 “5월 1일 근로자의 날에 일선 학교에서는 민간 근로자인 교육공무직과 공무원인 교사 및 지방공무원의 휴무일이 일치하지 않아 학사 운영이 어렵고 학부모의 혼란 등의 문제가 매년 반복되고 있다”며 “원활한 학교 교육과정 운영과 공무원의 사기진작, 여러 가지 불편 해소를 위해 법정 공휴일로 지정할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이어 “중등 관리직의 교원연구비 단가가 유·초등 관리직보다 낮게 책정되어 있어 형평성의 문제가 발생한다”며 “중등 관리직 교원연구비에 대한 개선이 필요하다”고 지적했다.

 

늘봄학교와 관련해서는 “늘봄학교의 빠른 현장 안착과 안정적 추진을 위해, 늘봄지원실장과 늘봄실무직원을 초등학교 1교당 각 1명(총 2명)의 공무원으로 배치하고, 이에 따른 총액 인건비 기준인원 증원 및 인건비 추가도 반영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밖에 특별자치시도 설치 등에 관한 특별법 개정, 사립학교 교원 임용 보고 업무처리 간소화 방안 등 교육계 주요 현안 사항에 대해서도 전국 시도교육감들과 심도 있는 논의를 진행했다.

 

도 교육감은 “앞으로도 학교 현장의 어려움을 살피고, 교육공동체가 불편함이 없는 환경에서 교육이 이뤄질 수 있는 여건을 만들기 위해 교육 현안을 세심하게 점검하고 지속적으로 제안하겠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번역'으로 번역한 영문기사의 [전문]입니다.‘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Below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with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making efforts to increas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Seong-Hoon Do, Incheon Superintendent of Education, discusses current educational issues such as deployment of dedicated Neulbom personnel at the Superintendent's General Meeting

-Break News Incheon Reporter Park Sang-do

 

The Incheon Metropolitan Office of Education announced on the 22nd that Incheon Superintendent Do Seong-hoon attended the 95th General Assembly of the National Association of Metropolitan and Provincial Superintendents of Education held at the Courtyard by Marriott Sejong Hotel and discussed current educational issues.

 

According to the Incheon Office of Education, Superintendent Do Seong-hoon revised the 'Act on Public Holidays' and 'Regulations on Public Holidays in Government Offices' to designate Labor Day as a legal holiday on May 1, and differentiated research funds for teachers in middle school management positions (vice principal, principal). Suggestions were made to improve payment, deploy civil servants dedicated to Neulbom (director and working staff), and reflect total labor costs.

 

The Provincial Superintendent of Education said, “On May 1st, Labor Day, in front-line schools, the days off for educational civil servants, who are private workers, and teachers and local public servants, who are civil servants, do not coincide, making it difficult to run academic schools and causing confusion for parents, which are recurring every year.” “It is necessary to designate it as a legal holiday to run the school curriculum smoothly, boost the morale of public officials, and resolve various inconveniences,” he said.

 

He went on to point out, “The unit price of teacher research funds for middle school administrators is set lower than that for kindergarten and elementary school administrators, so an issue of equity arises,” and “There is a need for improvement in the teacher research funds for middle school administrators.”

 

Regarding Neulbom School, “In order to quickly establish Neulbom School in the field and ensure stable promotion, the head of Neulbom Support Office and the Neulbom Working Staff will be assigned to each elementary school as one public official (total of two people), and the total labor cost standard will be increased accordingly. He emphasized, “Additional labor costs must also be reflected.”

 

In addition, in-depth discussions were held with superintendents of education in cities and provinces across the country on major pending issues in the education sector, such as the revision of the special law on the establishment of special self-governing cities, etc., and measures to simplify the reporting process for private school teacher appointments.

 

Superintendent Do said, “We will continue to look into the difficulties faced by schools and carefully examine current educational issues and continuously make suggestions to create conditions in which education can take place in an environment without inconvenience to the educational community.”

ⓒ ebreak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