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환경
인천대학교 학생참여형 스마트강의실 92개 운영....학생과 강의자 모두 만족도 높은 것으로 평가
기사입력: 2024/04/15 [11:26]  최종편집: ⓒ ebreaknews.com
박상도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인천대학교 스마트강의실에서는 무선으로 학생 태블릿 화면과 교수 강의 화면을 비교하며 토론하고, 교수는 학생 화면에도 전자펜으로 코멘트가 가능하다.(사진제공:인천대학교)  © 박상도 기자

(브레이크뉴스인천 박상도 기자) 인천대학교가 15일, 학생 참여형 수업을 유도할 수 있는 효율적인 학습공간인 미래형 첨단 스마트강의실을 지난 2월에 구축하여 운영중이며, 학생과 강의자 모두 만족도가 상당히 높은 것으로 평가되고 있다고 밝혔다.

    

인천대에 따르면, 스마트강의실에서는 무선으로 학생 태블릿 화면과 교수 강의 화면을 비교하며 토론(위)하고, 교수는 학생 화면에도 전자펜으로 코멘트(아래)가 가능하다.

 

인천대 스마트강의실은 학생들의 다양한 학습요구를 반영해 스마트기기(노트북, 태블릿, 스마트폰 등)를 이용한 자유로운 무선 영상송출로 일방적인 지식전달 방식이 아닌 학생참여형 강의시스템을 도입했다.

 

인천대는 학생과 교수자가 최적의 환경에서 수업을 진행할 수 있도록 개인 스마트기기 무선접속이 가능한 미러링시스템을 마련하고 110인치 전자칠판과 비디오월, WUXGA Full HD 영상이 송출가능한 레이저 프로젝터로 교체하여 최상의 수업 환경을 마련했다.

 

무선 미러링시스템은 스마트기기 16대까지 동시 접속이 가능하여, 교수자와 학생들이 무선으로 자료를 공유하며 질의∙토론하고, 다른 스마트기기 화면에도 코멘트할 수 있어 수업 이해도를 크게 향상시켰다는 평가이다.

 

또한, 고품질 무선마이크를 설치하여 교수자의 자유로운 동선을 확보하며 개방적인 수업 진행이 가능하며 교수자 개인 무선마이크로 모든 스마트강의실의 음향시스템 이용이 가능하여, 위생상 공유 마이크를 꺼리는 문제도 해소했다.

 

인천대학교는 23학년도 대학혁신지원사업 예산 25억원을 투입하여 92개 스마트강의실을 마련해 24학년도 1학기부터 성공적으로 활용하고 있으며, 24학년도 대학혁신지원사업으로 약 8억원을 추가투입하여 모든 강의실을 스마트강의실 시스템으로 전환할 계획이다.

 

박종태 인천대 총장은 “교수자로부터 학생으로 일방향 지식전달만 이루어졌던 전자교탁 시스템에서, 학생–교수자간 무선으로 양방향 의사전달이 가능한 스마트강의실로 혁신적인 학생참여형 교육인프라를 마련하게 됐다”며 “인천대학교 교육의 질을 향상하는 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번역'으로 번역한 영문기사의 [전문]입니다.‘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Below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with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making efforts to increas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Incheon National University operates 92 smart classrooms with student participation... both students and lecturers are rated as highly satisfied.

-Break News Incheon Reporter Park Sang-do

 

On the 15th, Incheon National University announced that it had built and is currently operating a futuristic, cutting-edge smart classroom, an efficient learning space that can encourage student participation classes, in February, and the satisfaction level of both students and lecturers is evaluated to be quite high. revealed.

    

According to Incheon National University, in the smart classroom, students can wirelessly compare and discuss students' tablet screens with the professor's lecture screen (above), and professors can also comment on students' screens with an electronic pen (below).

 

Incheon National University's smart classroom reflects the diverse learning needs of students and has introduced a student-participatory lecture system rather than a one-way knowledge transfer method through free wireless video transmission using smart devices (laptops, tablets, smartphones, etc.).

 

Incheon National University has established a mirroring system that allows wireless access to personal smart devices so that students and instructors can conduct classes in an optimal environment, and has replaced it with a 110-inch electronic whiteboard, video wall, and laser projector capable of transmitting WUXGA Full HD images to provide the best class environment. prepared.

 

The wireless mirroring system allows simultaneous access to up to 16 smart devices, allowing instructors and students to wirelessly share materials, ask questions, discuss, and comment on other smart device screens, which is said to have greatly improved class understanding.

 

In addition, by installing a high-quality wireless microphone, it is possible to secure free movement of the instructor and conduct open classes. The instructor's personal wireless microphone allows the sound system to be used in all smart classrooms, solving the problem of reluctance to use a shared microphone for hygiene reasons.

 

Incheon National University invested KRW 2.5 billion in the budget for the 23rd academic year university innovation support project to prepare 92 smart classrooms and have been using them successfully since the first semester of the 24th academic year. An additional 800 million KRW was invested for the 24th academic year university innovation support project to make all classrooms smart. We plan to convert to a classroom system.

 

Park Jong-tae, President of Incheon National University, said, “We have established an innovative student-participatory educational infrastructure with a smart classroom that allows two-way wireless communication between students and instructors, in an electronic classroom system that only carried out one-way knowledge transfer from instructors to students.” “It will help improve quality,” he said. 

 

ⓒ ebreak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