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환경
도성훈 인천교육감, 스탠포드대 D-School 혁신교육 세미나 참석
기사입력: 2024/07/09 [12:43]  최종편집: ⓒ ebreaknews.com
박상도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도성훈 인천교육감, 스탠포드대 D-School 혁신교육 세미나 참석 (사진제공:인천시교육청)  © 박상도 기자

(브레이크뉴스인천 박상도 기자) 인천시교육청이 9일, 인천미래교육 디자인을 위해 미국 교육정책탐방 국외연수에 나선 도성훈 인천광역시교육감과 인천시교육청 연수단이 지난 8일 오전 10시(현지 시각) 스탠포드 D-School에서 아리엘 라즈(Ariel Raz) 협력학습부서장, 셰이머스 유 하트(Seamus Yu Harte) 교육과정 디자이너와 함께 글로벌 인재 양성을 위한 교육의 방향성을 모색하는 혁신교육 세미나에 참석했다고 밝혔다.

 

인천시교육청에 따르면, 스탠포드 D-School은 창의적인 문제 해결과 혁신을 촉진하기 위해 설립된 교육기관으로 ‘디자인 씽킹(Thinking)’을 통해 생각을 디자인하는 방법을 가르친다.

 

인천시교육청 연수단은 전 세계의 수많은 기업이 협업을 희망하는 스탠포드 D-School의 교육 프레임과 교육과정을 살펴보고 인천시교육청에서 적용할 수 있는 방안을 모색했다.

 

다음으로는 미래형 교육대학인 미네르바대학교를 방문해 협력방안을 모색하고 스탠포드대학교 교육대학원 최고기술책임자인 폴킴 교수, 아시아태평양 연구소장인 신기욱 교수와의 간담회를 갖고 미국의 최신 교육혁신 동향을 파악했다. 또한 읽걷쓰와 AI인공지능 연계 방안, 이유있는 학습, 공공선을 위한 교육 등에 대해 논의했다.

 

이밖에 샌프란시스코 총영사관, 한국교육원, 한인회 관계자 및 한국학교 관계자와의 간담회를 통해 인천세계로배움학교 중 한국어교육 기반 재외동포학생과의 국제교류 활성화 방안을 살펴봤다.

 

도성훈 교육감은 “샌프란시스코는 스탠포드대학교, 미네르바대학 미래교육을 대표하는 여러 교육기관이 있는 곳이자 한인 역사와 독립운동의 중심지”라며 “재외동포와 함께 읽걷쓰를 기반으로 하는 인천 미래 교육의 방향성을 살펴보면서 함께 성장하고 연대하는 국제교류의 중요성을 확인하는 의미 있는 시간이었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번역'으로 번역한 영문기사의 [전문]입니다.‘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Below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with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making efforts to increas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Incheon Superintendent Do Seong-hoon attends Stanford University D-School Innovation Education Seminar

-Break News Incheon Reporter Park Sang-do

 

On the 9th, Incheon Metropolitan Office of Education Superintendent Do Seong-hoon and the Incheon Metropolitan Office of Education training team, who went on an overseas training tour to explore U.S. education policies to design Incheon's future education, attended Stanford D-School on the 8th at 10 a.m. (local time). announced that they attended an innovative education seminar to explore the direction of education to cultivate global talent with Ariel Raz, head of the collaborative learning department, and curriculum designer Seamus Yu Harte.

 

According to the Incheon Metropolitan Office of Education, Stanford D-School is an educational institution established to promote creative problem solving and innovation and teaches how to design ideas through ‘design thinking.’

 

The Incheon Metropolitan Office of Education training group examined the educational framework and curriculum of Stanford D-School, with which numerous companies around the world wish to collaborate, and sought ways to apply it to the Incheon Metropolitan Office of Education.

 

Next, he visited Minerva University, a futuristic education university, to explore ways of cooperation, and held a meeting with Professor Paul Kim, Chief Technology Officer of Stanford University's Graduate School of Education, and Professor Shin Ki-wook, Director of the Asia-Pacific Research Institute, to understand the latest educational innovation trends in the United States. In addition, we discussed ways to link Reading and AI, learning for a reason, and education for the public good.

 

In addition, through a meeting with officials from the Consulate General in San Francisco, the Korean Education Center, Korean Association, and Korean schools, we looked into ways to revitalize international exchanges with overseas Korean students based on Korean language education at Incheon Segero Learning School.

 

Superintendent Do Seong-hoon said, “San Francisco is home to several educational institutions representing future education, such as Stanford University and Minerva University, and is the center of Korean history and the independence movement.” “It was a meaningful time to confirm the importance of international exchange for growth and solidarity together,” he said. 

 

ⓒ ebreak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